뉴스센터

Details
[보도자료]알에스오토메이션, 차세대 반도체 물류라인 제어장치 수주
등록일 : 2022-04-20Hit : 983

기사내용 요약

스마트 튜닝 기능 탑재한 모션제어 제품
글로벌 최대 반도체 생산라인에 적용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전문 기업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차세대 반도체 물류라인 제어장치를 세메스로부터 수주하고 본격적으로 공급을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알에스오토메이션 관계자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차세대 물류라인 제어장치를 세메스와 2년여간 협업 개발한 끝에 올해 하반기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물류라인에 제품을 공급할 계획"이라며 "서보드라이브와 모터 등의 로봇모션 제어 제품에 스마트 튜닝 기능을 내장해 다양한 검증 과정을 거쳤고 현재 양산 공급단계에 와 있다"고 설명했다.

사측에 따르면 반도체 생산공정에서 OHT(Overhead Hoist Transport)는 웨이퍼를 이송하는 혈관과 같은 시스템이다.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여기에 올해에만 4000여 축 규모의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번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 외에도 향후 글로벌 동종 유사 반도체 물류장비 시장에도 진출해 수출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약 2년 전부터 OHT 국산화 개발 프로젝트에 참여해 국내 최초로 삼성전자의 평택 반도체 생산라인에 표준 사양으로 채택된 바 있다. 특히 하나의 제품으로 2개의 물류 축을 구동할 수 있는 네트워크 기반 다축 서보드라이브를 적용했고, 설치 공간의 최소화와 함께 동기제어 기능을 적용하면서 반도체 스마트 물류장비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올해 반도체의 슈퍼사이클 전망으로 기업들의 대규모 투자가 예정된 가운데 알에스오토메이션은 소부장 리더십을 발휘하며 시장 확대를 가속화하고 있다. 신규 투자를 앞둔 반도체 물류, 검사 및 세정 장비 분야 주요 기업의 국산화 개발 협력사로 다수 참여해 향후 추가 공급도 예상된다.

강덕현 알에스오토메이션 대표이사는 "차세대 반도체 물류 분야는 물론 최근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가 대규모 투자를 진행하고 있는 대형 OLED, QD-OLED 디스플레이 스마트 물류 표준으로 채택돼 올해만 약 8500여축 가까이 적용될 예정"이라며 "스마트 물류 시스템에 필수인 제어장치 기술의 국산화에 성공한 경험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이전 [보도자료]알에스오토메이션 "올해 1분기, 흑자기조 유지"
다음 [보도자료]알에스오토메이션, 제2도약 선언…”매출 2000억 조기 달성”
go top